전날 서울 청량리서 진행된 1순위 청약보다 경쟁률과 신청 인원에서 모두 앞섰다. 지난 3일 1순위 청약에 3636명이 몰린 서울 용두동 ‘청량리역 해링턴 플레이스’는 평균 31.08 대 1의 경쟁률을 보였